오에카키로 그렸던 마법사를 페인터에서 리터칭 해 본 것