'dog.chicken'(약칭 개닭)님이 주신 축전.

왜 당장 프로를 지향하지 않는지 의문이 들 정도로 강한 그림이.

이 분의 그림 앞에서 버틸 수 있는 자는 몇이나 될런지...?