역시 '자유, 바람...'에서 알게 된 '개규장이(케이)'님의 축전.

은은한 색조의 베이지와 퍼플 톤이 멋진 그림..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