동생 'KYO'의 축전.

귀여운 소녀가 오이맛사지라도 하는 중인지...?