'자유, 바람의 오에카키'에서 알게 된 'tearfish'님의 축전.

너무나도 귀여운 미니 메이 그림...^^